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한밤 돌담마을

중경의 깔/일상여행_색깔

by 중경(中景) 2021. 3. 4. 07:00

본문

 

 

 

내륙의 제주도 "대율리 한밤마을"


천년을 이어온 전통마을 정겨움이 있는 돌담마을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▲군위 대율리 대청_유형문화재 제262호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고려중기 재상을 지낸 부림홍씨 입향조인 홍란이라는 선비가 이주해 오면서 마을 이름을
대야(大夜)라 불렀으나 이후 대율(大栗)로 고쳐 부르게 되어 대율리 한밤마을로 불리게 되었다.

 

마을이 형성되면서 집을 지을 터를 닦을 때 땅 밑에서 파낸 많은 돌을 처리하기 위해 그 돌로 땅의 경계를 삼은 것이
돌담의 시초이다. 수 백년된 전통가옥이 수두룩한 가운데 집집마다 온통 돌담으로 되어 있어 내륙의 제주도라 불리기도 한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.

'중경의 깔 > 일상여행_색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바닷가  (0) 2021.03.08
인각사(麟角寺)  (0) 2021.03.05
보물 제988호  (0) 2021.03.03
리틀 포레스트  (0) 2021.03.02
대추공원  (0) 2021.03.01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